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사운드캣이 요즘 팁부터 잡다한거 까지 별걸다 팔더군욤....

하여간 그래서 저렴하게 마이크 세팅은 가능하게 해주는 iMic Cable와 TT1을 세트로 구매해서 사용해보았는데요. 처음 실사용한것은 저번주 애플 교육 이벤트에서 사용을 했는데 중계하기도 편하고 음성도 더 또렷하게 녹음이 된듯 하네요~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사운드프라임에서 제공해주신 샘플로 제작되었습니다.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사진: 소코에서 출시예정 드립시럽을 듬뿍친 XBA 시리즈. 뵹헌이형 귀에서 포근히...

잠시 소니의 발란스드 아마츄어(이하 발아현미)시리즈의 출시를 잊고 있던차에 미국 론치 소식이 떳네요.

나름 소니에서 심혈을 기울여 2년여의 기간동안 발란스드 아무츄어 까지 부품까지 만들어가며 제작한 제품이라지요. 특이하게 전 라인업(1,2,3,4)을 동시에 가지고 나왔습니다(심지어 붙투, 노캔, 스포츠 제품까지...). 대부분의 제품의 가격에 20불 정도만 추가하면 아이폰 버젼 구매가 가능하다고 하네요..

감상평은 아래와 같습니다:

XBA1(80불)은 저음 부족 고음만 혼자 뛰어서 가볍고 진하지 못한 소리
XBA2(200불)는 저음부족은 해결하지만 고음의 텍스쳐는 1과 비슷
XBA3(280불)은 저음웅장함은 물론 청명함으로 제일 마음에 들었으며
XBA4(350불)는 저음 드라이버가 추가되어서 논개와 함께 소리가 저음에 바다로 잠수를 탄다고 합니다.

사진: XBA 4 제품.

결론적으로 저는 XBA-3정도만 사보고 싶네요 ㅎㅎ


미국은 CES때 발매 일정을 알려준다는데, 한국은 병헌이 아저씨도 끼고 나오고 하는 거 봐서는 곧 나오지 않을까 하네요.

 출처: http://www.engadget.com/2011/12/16/sonys-xba-balanced-armature-in-ear-headphone-lineup-headed-to-t/

cnt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이미 웨4와 UM1소유계획을 하고 있던저에게는 색깔곱고 가격도 비교적 착한 W262가 탐나기는 하지만 가까이 할 수 없는 그대였습니다. 이외에 맥에서 사용할때는 플레이리스트 동기화에 관한 어려운 부분도 있었고요.


그래서 어떻게 하면 같이 사용할 수 있을까 생각한 끝에 아래와 같은 결론에 도달...: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오늘 답글 이벤트 당첨자 분은 Cydia in iOS인가요 라는 재미있는 답글 달아주신 '벌레'님 입니다.
주소와 성함 비밀 댓글로 남겨주세욧

~~중계 완료 되었습니다. 끝까지 해주신 115명의 시청자 여러분들 감사합니다~~


중계 영상입니다.



Video streaming by Ustream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지난 몇일간 갑자기 디카 지름신이 강림하셔서 상당히 괴로워 하고 있었습니다만...

결론은 제 폰카의 반응 속도가 느려서 그런 것이고, 그리고 어짜피 이폰은 내년이면 약정이 끝나고 또 주로 사진 찍을 일이 많이 생길만한 파티등이 적어도 약정이 끝날때까지는 없으므로...

고로 구입을 보류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제는 그져 아이폰이 쓸만한 카메라가 달려서 나오길 기대하고있습니다. 그 이후에 괜찮은 마이크로 포서드가 나오면 구입을 할 예정입니다.

For unknown reason, I 'felt' like buying digital cameras but I could not quite justify it.

But in the end I cam to conclusion that

1)I am only trying to buy one because my mobile phone camera is SLOW(not a quality issue)

2)Contract finishes next year

3)There will not be photo intensive event until/before contract finishes...

As such, purchase decision has been indefinitely postponed. Probably I will go for the micro four thrirds camera when it comes out with smaller siz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TAG 80, Canon, G1, Ixus, Lumix, lx3
D2떄 내려오신 지름신이 지금 저의 intellect[mens]의 대문 앞에서 대기하시는 와중이신 가운데. 지름신 또한분이 내려오셔, 지름신 커리어 서비스에 '함흥차사'가 생기게 될듯 합니다.

문제는 다름이 아니라 B20 때문이다. B20는 D2보다는 뽀샤시함이 강조되나, 기능적으로는 D2보다는 부족해 어찌보면 지름신 한명정도는 헤리콘으로 돌려보낼 수 있을듯 하게 보이지만 실제로는 그렇지가 않다는 것이 문제 입니다.

물론 제가 기능을 중시하는 것은 사실이지만 B20의 경우 호주에서 추후 지원할 가능성이 있는 이동식 멀티미디어 방송 규격을 지원해서, 저와같은 유학생에게는 lianggei가 되버릴지 모르는 DMB기능을 호주에서도 사용 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놓는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디쟌도 D2보다는 더 refined된 outlook으로, 심심한 맛도 있지만, 상당히 우하한 자태를 뽐내는 아이리버의 '선' 2호 재품입니다.

아쉬운 점이라면 두제품모두 OTG는 OTL없고 도큐 뷰어 또 퍼런 이빨이 없다는 점입니다. 퍼런 이빨외에는 그렇게 심각한 문제가 되는 것은 아니지만 하여간 지름신의 지령이{alliteration]이 내렸다는 사실 만으로도, 상당히 두려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이전버튼 1 2 3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