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전에 아이패드 스타일러스 자작법과 스타일러스 간단 비교 사용기를 올린적이 있을정도로 개인적으로 스타일러스에 관심이 많습니다. 8x년도에 태어났음에도 필기하는 그 맛을(물론 초딩때 글씨연습책은 죽도록 싫었습니다만...) 잊을수가 없어서 입니다.


공부는 손맛입니다 때리는 맛은 아니고...?

근래에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러스 회사중 하나인 아도닛 X(하필이면 이름이 ㅈ ㅗ ㅈ ) 회사의 최신제품 능동형(배터리를 넣어서 얇은 팁으로도 아이패드에 작동이 가능한 스타일러스; 가상 전자필드를 만들어서 손가락을 재현하는)ㅈ ㅗ ㅈ 스크립트를 사용하면서 만족을 했었는데... 아쉽게도 분실을 ㅠㅠ 물론 이제품의 경우 제가 사용하는 앱에서는 Palm rejection(손빼고 펜만 인식)이 지원되지 않아 마침 팔자인가 보다 하고 있다가... 아이패드 에어 2를 사면서 아래제품을 샀습니다. ㅈ ㅗ ㅈ 의 스크립트의 상위버젼과 비교를 해서 샀는데 가격도 싸고 기능은 비슷하고 무엇보다 호감가는 와콤의 인상이 바로 그 이유였습니다.




두둥 인튜오스 크리에이티브 스타일러스 2


본 제품은 1에 비해 팁이 현저히 얇아지고 무엇보다 충전단자가 ㅈ ㅗ ㅈ 제품과 달리 일반 유스비 단자를 사용하고 센스있게 팁도 추가 제공하며 케이스까지 제공하여 분실을 미연에 방지해주고 가격도 싸고 무게도 가볍고 하여간 역시 삼성이 주주로 있는 와컴 우왕굳 하면서 지름신에 홀려서 작년말에.. 퇴근하고 밤늦게 헤롱헤롱해서 가서 이제품을 샀습니다만...(그것도 20분 운전해서 감) 사와서 써보는데 뭔가 필기감도 이상하고 느리고 줄도 잘 안그어지고 내가 예술가 팔자가 아닌가 보다... 그런가 보다 하고 CES가서도 그럭저럭 쓰다가....

어제 그냥 한번 검색을 해보길 아이패드 2에서만 문제가 있나 싶어서 검색을 해보니 와콤 유럽쪽의 게시판 글이 우루르르 나오던군요. 그리고 심지어는 아이패드 에어 2는 결국 호환이 안된다는 결론이 나서 공식 발표까지 나고. 전반적인 평은 추후 소프트웨어로도 수정이 불가한 부분이라는 것 입니다. 하필이면 출시시기도 아이패드 에어2와 비슷해져 버려 테스팅도 못해보고 출시를 하게되었다는 군요.

신의 장난인건지 아이패드 에어2가 나왔을때 제가 흥분한 이유증 하나가 반응성이 높아진 새로운 디지타이져 였습니다. 실제로 기존에 소유하고 있는 스타일러스를 사용해보니(배터리 없는 수동형) 좀 더 부드럽고 하긴 했는데 이게 오히려 덫이 될줄이야... 디지타이져가 바뀌는 바람에 기존에 존재하던 능동형 디지타이져 사실상 다 작동이 불가능(작동은 되나 정상적으로는 불가) 하게 되었다는 것 입니다. 필압 지원만 없는 제품은 잘 작동한다고는 하는데 잘 모르겠습니다.

이외에 본제품에 관해 짧게리뷰를 하자면... 충전이 쉬운반면 전원 스위치가 따로없어서 배터리 관리가 의외로 힘들어 펜을 필요할때 못쓰는 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말았습니다. 

다행히도 산지 몇달이 되었지만 센스있는 총판에서 환불을 해주겠다고 합니다. 요즘들어서 애플 스타일러스 특허가 다시 슬슬 나오기 시작하는데 왠지 몇달내로 애플 스타일러스가 나올거 같기도 하고 하니 일단은 환불하고 조신히 기다려 봐야 겠습니다. 하여간 애플이 이번에 여러회사 물을 먹여 버리는 군요...


결론: 아이패드 에어 2 사신분들은 능동형 스타일러스는 사지 마세욧!


도움이 되셨으면 지긋하게 추천을 눌러주는 센스를 발휘해 봅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iPhone행사전 심심풀이로 간단하게 실시간 Pebble스마트 워치 리뷰를 해보았습니다

즐감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약 2개월전에 ^^; 주문을 하였던 전구가 드디어... 도착을 했습니다.(아직 킼스타터 같은 단계라.. 그런듯..)

TNT로 보내는데 왜이렇게 일주일이나 걸리나 했더니... 아래와 같은 미친 루팅을. 그리고 특이하게도 헝가리에서 발송이 되더라는 동유럽에서 물건 받아보기는 처음이네요 ㅎ


동유럽 국가 제품이라 일부분들은 허접 퀄리티를 예상하셨을지 모르겠습니다만. 실 제작은 대만에서 하고있는듯 하 디자인 개념도 없는 회사는 아니라 박스 디자인등등도 개념이 있는 편입니다.




기존에 필립스 무선/ 스마트 전구도 있지만 별도의 리시버를 사용해야 하는점 AP가 있어야 해서 친국집에가서 자랑하기에(^^) 불편합니다.본제품은 전구 자체에 연결을 할 수 있어서 매우 편리합니다. 단 저전력 불투 4.0을 사용하는 관계로 연결이 가능한 제품에 제한이 있습니다. 


추가 사용기는 몇주 더 사용해보고...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참고로 방안용으로 사용하신다면 9W버젼이 적절할듯 합니다.


구매는 아래 웹사이트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bluebulb.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스마트폰이나 DSLR로 인터뷰를 할때 아쉬운 부분이 음성이 깨끗하게 잡히지 않는 경우가 있다는 점입니다. 일반적으로 방송국에서는 이러한 것을 방지하기 위해 핀마이크등을 출연자당 1명씩 지급하게 됩니다


효과적인 인터뷰 수음을 위해서 여러분의 갤럭시, 아이폰에 들어있는 번들 이어폰의 마이크 핀마이크로 

사용가능하시다는 사실 아셨나요?




물론 동영상 녹화시에 불루투스로 실시간 녹음을 하면 편리하겠지만 DSLR 카메라등으로 녹화를 하면서 좀더 명확한 인터뷰 음성을 얻고 싶다면 아래와 같은 방법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녹음


1. 우선 사용하시는 기기에 녹음용 어플이 깔려있어야 합니다(대부분은 기본으로 깔려있습니다.)



2. 마이크 부를 셔츠 버튼 같은 곳에 겁니다(일반적으로 마이크가 신체와 가까운곳에 있으면 수음이 됩니다(적어도 Earpod의 경우는). 확신이 안서신다면 여러가지 포지션을 테스팅 해보시기 바랍니다


심지어 셔츠 안쪽에 숨겨놓아도 수음이 잘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3. 녹음을 합니다.


*만약에 여러사람과 인터뷰를 하는경우 개개인마다 따로 수음을 할 수도 있겠습니다.


합치기


이 부분은 사용하시는 소프트웨어에 따라서 달라질 수 있는 부분입니다.


기기로 녹음을 하신 파일을 컴퓨터로 옮기시고 주로 사용하시는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을 이용해서 녹화한 비디오와 음성의 싱크를 맞춰 줍니다. 만약 여러 사람에게서 수음을 했다면 오디오 트랙이 여러개가 될 수도 있겠습니다.



싱크를 하실때 음성 파형을 보고 맞추는 것이 제일 편리합니다. 하지만 이 것이 불가능한 경우 싱크를 맞추기 위해 박수라던가 하는 쉽게 들을 수 있는 사운드로 마킹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불루투스 스피커 어떻게 사용하나요??


2013년 음향시장 키트렌드중 하나는 불루투스 스피커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막상 불루투스 스피커를 접하면 어떻게 연결해야 하는지 막막할때가 있습니다. 물론 제품마다 접속 방식이 다르긴 하지만 일반적인 연결방식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곘습니다.


잠깐 왜 블루투스 인가?


불루투스는 2000년초부터 있어왔던 규격입니다. 오디오 규격도 존재 한지 꽤 되었지만 어떠한 연유로 최근까지(2-3년전까지) 큰 시장의 호응을 얻지 못했습니다. 근래 들어 저전력 불루투스 칩셋등의 등장으로 더더욱이 무선 응막 전송 방식으로서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그러면 와이파이는? 와이파이로 하는 경우 별도의 라우터가 있거나 아니면 스피커에 직접 접속하는 경우 인터넷을 사용할 수 없어 불편한 경우가 있습니다 또한 와이파이는 보안이 되어있어 셋업 절차가 블루투스에 비해서는 복잡 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애플이 Airplay라는 와이파이 기반 규격을 강력하게 밀고 있음에도 난관에 봉착하고 있고 또한 자사의 스토어에서도 블루투스 스피커를 많이 팔고있는 이유중 하나입니다


또한 최근에는 소위 음질 고급화로 기본 음악 전송 코덱 외에 Apt-x와 AAC를 채용하는 제품들이 나오고 있습니다.(이것은 추후 시리즈에서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연결 방법 1. 최신 NFC 장착 스피커와 폰을 가지고 있다면!



NFC 연결방식이 내장된 JBL 불루투스 스피커



아직 한국에는 출시가 되지않았지만 JBL등의 일부 제품은  NFC(Near Field Communication)을 사용하여서 핸드폰을 스피커에 갖다대는 것만으로도 자동으로 연결이 가능합니다. 이런경우 딱히… 이런 블로그 글이 존재 할 필요가 없지요 ^^ 매우 편리한 방식이라 앞으로 많이 생겼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ㅎ


이미 소니에서 작년에 일찌감치 출시를 ㅠㅠ 죄송합니다. 작년에 출시된 대부분의 소니 불루투스 제품들(MDR-1RBT, DRC-BTN40) 등이 NFC를 지원하더군요


연결 방법 2. 일반적인 방법.


전통적인 불루투스 스피커 연결 방법은 다음과 같은 절차를 거쳐서 연결이 됩니다.


1. 스피커(수신기)에서 장치 검색 가능상태로 전환

2. 기기(송신기)에서 수신기를 검색 및 선택

3. 비번 입력

4. 연결 완료


1번의 경우 기기마다 장치 검색 가능 상태로 만드는 방법이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전원 버튼을 계속 길게 누른다거나 아니면 슬라이딩 버튼이라면 버튼을 특정 방향으로 슬라이드 하는등의 일반적인 방법이 있습니다.



예) Big Jambox에 있는 불루투스 연결 버튼



송신기에서는 이렇게 수신기의 장치 검색모드를 활성화한뒤 불루투스를 켜는 것이 더욱 기기 검색 절차를 손쉽게 해줍니다. 불루투스 메뉴는 일반적으로 설정 메뉴상에 존재 합니다. 



아이폰상에서 불루투스 장비 선택 화면



비밀번호의 경우 입력할 필요가 없는 경우도 많지만 요구하는 경우 0000, 1234를 시도해보면 사용가능한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연결이 정상적으로 완료되면 소리가 불루투스 스피커로 나오는 것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일부 불루투스 스피커에서는 애플 기기에서는 배터리 잔량 상태를 확인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도움이 되셨나요? 되셨다면 뷰온을 꾸욱!(로그인 안하셔도 되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고객: (옵티머스 LTE2 를 들며)이게 옵티머스지요?

직원: 아니요 그건 옵티머스 LTE2입니다

고객: 그러니까 옵티머스지 맞지요?

직원: (옵티머스 G를 들며)아니.. 옵티머스 G는 이제품입니다.

고객: 그럼 이거는 옵티머스 아니에요?

직원: 맞는데요 옵티머스 LTE2인데요

고객: 그럼 이게 옵티머스지 그렇지...

직원: 아니 옵티머스 G는 이제품이

고객: 무슨소리하는건지 모르곘네... 그냥 갤럭시나 줘요

직원: 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결과: 나노심으로 잘라서 사용한결과 아이폰 5에서도 전혀 문제없이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애플이 아이폰 5에 나노심을 사용한것이 확인된 이후 미니->마이크로 변화때와 달리 이번에는 예전처럼 자르는 것이 불가능 하다는 의견이 많이 있었습니다. 이 것이 주요 이유는 두께 였는데요. 아직 제품을 받지 못해 100%확신은 못하지만 적어도 이 두께로 이용한 논리는 사실상 신빈성이 없는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 우선: 두께차가 0.9밀리 입니다. 사포로 갈아낼수 있는 두께이고 칩 자체는 좀더 깊숙히 박혀 있습니다. ->실제로 해본결과 거의 사포질 안해도 들어가는 수준인듯 합니다. 2-3번만 쓱쓱 문지러주면 될듯 합니다.(사포는 좀 굵은걸로 하셔야 금새 마모 시키실 수 있습니다.)
  • 컨택트(금색 부위)는 동일합니다. 또한 컨택트 부위가 조금 잘려도 심카드 자체는 제대로 작동합니다. 하지만 심카드 사이즈나 모양이 유사한지 템플렛에서 확인하세요(특히 미니심에서 자르시는 분들은)
  • 심카드의 칩부위는 금색 부위가 아니라 훨씬더 작습니다. 따라서 컨택 부위를 자를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템플렛을 이용해서 칼로 하단부를 그어준뒤, 니퍼로 살짝 힘을가해 하단부를 꺽어/분리 시켰습니다. 이 후의 작업은 모두 사포를 이용해서 진행이 되었습니다. 일단 플라스틱부분은 거의다 사포질해 없애다고 보시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테이프를 이용해서 기존 아이폰에서 삽입해서 너무 많이 손상이 가지 않았는지 가끔씩 확인할 수도 있습니다.

제가 사용한 템플렛입니다: 링크


잘자르셨으면 뷰온도 꾸욱!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대부분 잘 아시다시피 대략 지름 5미리 내외의 원이상의 사이즈를 가진 전도체라면 대부분 아이패드나 아이폰용 스타일러스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개중엔 이어폰 전선과 같은 전기장을 만들어내는 경우에도 비슷한 효과를 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아이폰의 밴드부분도 에외는 아니여서 스타일러스로... 원하신다면 사용이 가능합니다. 믿기지 않으신다면 아래 동영상을 참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Nexus 7으로 시작된 7인치 타블렛 시장(이하 중형 타블렛 시장)의 대전이 오늘 아마존이 던질 돌에 다시한번 풍파가 일고 있습니다. 작년 박명수가 작명한 것으로 보이는 Kindle Fire가 출시되면서 안드로이드 타블렛 시장에 200불대 저가 바람이 극심하게 불면서 삼성과 같은 하드웨어만 제작해서 먹고사는 회사들은 그렇지 않아도 겨우 연명하고 있는 타블렛 시장에 숨통을 얻어 맞게 되었습니다. 이에 별다른 대응을 하지 않고 있던 삼성은 다시 Nexus 7으로 연타를 들어 맞아 사실상 미국 중형 타블렛 시장에서는 링밖으로 싹쓸이를 당하게 되었습니다. 

오늘 故스티브 잡스옹의 키노트가 사무치게 그리워지게 만드는 맥이 팍팍 끊기는 아마존 Kindle제품행사 발표에서는 삼성을 중형 타블렛 시장이라는 세계에서 축출시킬만한 제품들을 발표하였습니다. 삼성이 자주 사용하는 무기인 초저가 시장 싹쓸이 신공을 이번에도 마구 마구 사용하여 기존 파이야~는 프로세서 업그레이드와 메모리 용량 2배 증설등의 마이너한 체인지만 하고 가격은 40불을 깎어 159불이라는 안드로이드(루팅을 해야하지만) 타블렛으로는 유래를 볼 수 없는 초저가에 판매를 하게되었습니다. 따라서 Nexus S는 2달간 누려온 제일 싼 타블렛이라는 왕좌를 내주게 되었습니다(물론 성능이 넘사벽이긴 합니다)

2012년 Kindle 라인업의 포커스 - HD

올해 파이야~ 제품군은 HD라는 어미사가 붙게되었는데요 HD라는 이름을 위해 40불 비싸질 뿐만아니라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습니다. 밀착가공한 디스플레이, 고감도의 터치 디스플레이, 휴대기기 최초로 듀얼밴드 MIMO 듀얼 안테나를 탑재하여 초고속(아마도 최고 300Mbps) 전송속도를 실현했습니다. 여기에 뜬근없지만 스피커에 많은 신경을 쓰어 각 채널당 2개의 스피커를 배치 총 4개의 스피커를 스테레오로 배치하였습니다. 또한 HD급 전면 카메라와 기존의 듀얼 코어 프로세서 업그레이드와 함께 GPU도 아이폰급으로 업글레이드(OMAP 4460과 OMAP4470) 되었습니다. 내장메모리는 기본 16기가바이트로 상향조정이 되었습니다. 불루투스기능도 추가가 되었습니다. 499불의 LTE옵션과 비교적 저렴한 연회비로 LTE를 사용할 수 있는(월 250 MB제한) 서비스도 선보였습니다.

소프트웨어는 안드로이드 4.0기반의 소프트웨어로 영화감상중 시시콜콜하게 화면에 보여지는 출연진의 정보를 보여주는 X-Ray서비스. 청소년및 어린이 여러분이 많이 싫어할 것으로 보이는 사용시간 제한 기능등이 탑재가 되었습니다. 

또한 예상과 다르게 10.1인치 제품이 아닌 8.9인치 사이즈의 제품을 출시 하였는데요 이제품이 가격또한 299불로 적정한 가격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모든 제품들이 '광고 지원'옵션을 방식으로 판매가 된다는 리포트를 볼때 거의 원가 수준에서 모든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듯 합니다.(또한 자체 멤버쉽 서비스인 Amazon Prime에서도 일부 수익을 보는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이 것을 볼때 애플이 출시할 아이패드 미니가 199불이라는 판매호점을 찍을 확률은 낮아지게 되었습니다...

제품 디자인 또한 베젤이 무식하게 커지긴 했지만 두께 9미리 수준과 적정한 사이즈의 디자인으로 튀지는 않지만 충분히 밖에 가지고 다닐만하게 디자인이 되었습니다.

제품 성능은 시연 비디오를 보면 기존 7인치가 심하게 버벅이는 측면이있었는데 이부분이 많이개선이 되었으며 HD제품군은 아이패드는급의 부드러운 동작을 보여주는듯 했습니다. 완전한 리뷰를 봐야 알겠지만 듀얼코어라는 형식상의 단점이 있기는 하지만 충분한 성능은 내주고 있는듯 합니다. 걱정이라면 8.9인치 제품의 배터리시간이 아직 표기가 되어있지 않다는 점 출시가 거의 3개월뒤로 밀려져 있다는 점이 8.9인치 제품의 전원관리 최적화에 애를 먹고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점이 있습니다.

제품 출시예정일은 7인치 제품군은 9월내에 8.9인치 제품은 11월말부터 쉬핑예정이라고 합니다.

E-Ink라인업도 지속적인 업데이트!

E-Ink제품군은 일부 제품군은 유지하면서 Kindle Touch라인업만 재디자인과 새로운 조명과 '정전식' 터치(종래의 제품의 적외선 방식 사용)를 채용한 제품을 출시하였습니다. 화면자체도 해상도가 증가되어 좀 더 깨끗하고 편리한 독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제품 자체는 좋은데 아마존이 하나 실수했을만한 부분이 있다면... 제품군이 너무 다양해져서 이름이 매우 혼란스러워져 버렸습니다. new Kindle Fire, Kindle Fire HD, Kindle Fire HD 8.9라고 하면 좋았을텐데 말이죠 ㅎㅎ

아울러 잡설이지만... 한국도 독서를 많이하는 나라중하나인데 이런제품의 혜택좀 받아보면 참 좋겠습니다. 미라솔 디스플레이에 어정쩡한 소프트웨어가 아니라 좀 제대로된 제품을 좀 만들어주면 좋겠네요



박명수 파이어 계열의 라인업입니다. 기존 파이어는 마이너라고만은... 볼 수 없는 하드웨어 업그레이드와 40불 가격 다운을 제공합니다.



E-Ink계열입니다. 이외에도 종전의 3세대(속칭: Kindle with Keyboard)와 3세대 Kindle Dx또한 판매가 유지됩니다. Kindle Touch만 Kindle Paperwhite라는 제품으로 대체가 되며 종래의 Kindle은 69불로 가격이 하향 조정 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여러분의 댓글과 추천버튼 클릭이 항상 힘이 되는건 아시죠? 부담없이 마구 눌러주세요~



 

함께 시청해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