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 출시와 함께 여러분의 손가락이 최고의 스타일러스 입니다 라는 창조주의 디렉션에 따라 스타일러스는 써드파티의 세계의 오랜기간 묶여 있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팀쿸의 시대에 들어 고객의 요구를 듣는 애플의 부응하여왠일로 포지셔닝이 애매해 보이는 아이패드 프로와 펜술을 출시하였습니다.

애플펜슬의 포지셔닝은 아무래도 광고등으로 유추해보아갤럭시 노트처럼 다용도라기 보다는 현재 와콤이 꽉잡고 있는 그래픽 타블렛 시장을 공략하겠다는 느낌이 강합니다.

키노트에서 오피스와의 연동시연도 하긴했지만 그리기에 특화된 눕혀그리기 그리고 비즈니스 ​언​플렌들리한 가격대는 ​그래픽용 용도임을 강조하는듯 합니다.

잡설이 4문단이나 들어 갔네요 그럼 사용기로...

참고로 제가 가지고 있는 비공식 스타일러스를 가져가서 사용해보고 싶었으나 랜덤 방문한거라 이번에는 가져가지 못했습니다. 아이패드 프로는 디지타이져 격자가 더 촘촘하다는 얘기가 있어 개인적으로는 그냥 기존 스타일러스도 좀더 자연스럽게 사용이 가능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있어서 확인해보고 싶었는데 아쉬운 부분입니다.

어도비 스케치와 마소 키노트에서 사용해 보았습니다. 눕혀그리기 등이 지원되고 아무래도 가속도 센서로 그정도룰 판단하는 것으로 보여 조금만 눕혀도 그리는 스타일이 달라지어서 그래픽 펜과 같은 모드에서는 점섬으로 바뀌어 인식이 안되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만 이게 눕혀서 그리는게 구연이 가능한 색연필툴 이런게 아니면 이런식으로 표현이 되는 거였습니다


공식 스타일러스 답게 써드파티 스타일러스에서는 꿈도 꿀 수 없는 팁과점사이의 완벽한 일치와 부드러움을 보여줍니다. 하지만 가끔씩 꿈뜨게 딜레이가 되는 모습도 있어 보입니다.

펜과 디스플레이 사이의 마찰력은 적절한 수준이고 사이즈는 조금 펜 뒷촉이 무거운 느낌이고 동양인 손에는 조금 큰감이지만 손에 잡기에 불편한 느낌은 아닙니다

원노트에서 사용한 결과로는 매우 작은 텍스트까지 부드럽게 처리되어 노트필기 목적으로 완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첫 아이패드와 그 악세사리가 아닌가 싶습니다. 또한 손에 안고 사용하기에 무게감도 큰 문제는 없었으나 아무래도 체구가 작으신분들은 사이즈가 부담이 될듯 합니다.

​아울러 애플펜슬에 배터리를 알려주거나 하는 기능이 없어서 ​(상단바엔 없고 알림센터에만 나옵니다)갑자기 배터리가 떨어져서 작동이 멈췄는데 파악하는데 애로사항이 있었고 초기품 불량인지는 모르겠으나 펜슬이 라이트닝 포트에 완전하게 안들어가는 이상한 모양새라 원래 이런건지 좀 혼란 스러웠습니다.

결론을 짓자면 가격이 빵점이나 그리기 필기용도로는 훌륭한 것으로 보이나 배터리 상태라던가 휴대시 분실 방지라던가 하는 측면에서는 전혀 처리가 안되 있어 사용외 상황에 불편한점과 괴리감이 심한 가격이 문제가 되겠습니다만... 타겟은 그래픽 디자이너 인것으로 보여 아무래더 그냥 어느정도 팔리긴 할듯 합니다.

Ios지원되는 인강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있다면 필기하면서 pip기능으로 필기까지 하는 것도 가능은 할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본능에 충실한 이어폰 Telos

*본 리뷰에 사용된 제품은 텔로스사에서 제공되었습니다.

*최종 판매제품이 아닌 시험제품으로 제품 사양이나 제품 구성에는 변경이 있을 수 있습니다.


한국시장에서 이어폰시장은 성숙기에 접어들고 있지만 시장에 쏟아져 나오는 이어폰의 양은 줄어들지 않고 있다. 다양한 신제품들은 소비자들에게는 더 많은 선택을 제공하지만 한편으로는 어떤 제품을 구매해야 할지 혼란스러운 것도 사실이다. 마케팅으로 치장된 저성능의 이어폰도 많지만 넘사벽의 가성비를 자랑함에도 저렴한 외관 혹은 잘 알려지지 않은 브랜드라는 사실만으로 구매가 꺼려지는 제품도 있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이어폰 수집 초기에는 자극적인 음성향을 가진 제품을 많이 찾았었지만 근래 들어서는 좀 더 균형 잡힌 음색의 이어폰을 선호하고 되었다. CES등  전시회에 가보면 전자에 해당하는 제품은 많이 있지만 후자에 해당하는 제품은 많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아무래도 다양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어필하다 보니 저음을 과다하게 강조하거나 혹은 고음을 너무 날카롭게 세팅을 해놓은 경우도 많다. 이뿐만이 아니다. 음색적으로는 완벽하지만 귀에 착용이 불편하거나 차음이 잘 안되거나 하는 이어폰의 태생적인 기본 요구사항의 연구가 부족한 제품도 많이 보인다.


잡설이 길었다. 오늘 소개할 제품은 신생 오디오 업체의 제품으로 ‘연구에 의한 더 좋은 소리’를 모토로 하는 미국의 Bose 사의 음향 엔지니어가  나와 만든 회사로 그 이름은 TELOS이다. 이러한 이력에 걸맞는 성능을 보여주는지 이 리뷰에서 알아보도록 하겠다.


외형


리뷰된 제품은 시제품으로 이어폰외의 구성품은 제공받지 못하였습니다.


외관재질은 금속재질이나 정확히 어떠한 금속인지 알 수가 없었다. 메탈 유닛부 답게 무게감이 느껴지며 건메탈색상의 거칠한 마감으로 금속의 샤프함과 중후함이 느껴지고 있다. 단 로고자체가 좀 밝은 느낌의 굵은 폰트인데다가 글자 비중이 크게 처리 되어 있어 다소 저렴하게 보이는 것은 단점이라 하겠다.


귀와 접촉하는 이어폰 내측은 투명한 플라스틱으로 대비를 이루고 있으며 투명한 커버 안쪽으로는 오렌지색의 다이어프램 코일이 있어 액세트를 주고 있다. 내측이 플라스틱이라 겨울처 사용시에도 차갑게 느껴지지 않는다. 노즐부위는 다소 엔지니어의 출신지를 생각나게 하는 타원형에 망처리가 되어있다. 노즐배치 또한 45도각으로 되어있으며 소니제품의 커널 제품에서 전통적으로 채용된 방식이다. 


선재는 금속선의 재질이 들어나는 투명재질로 2000년대초의 느낌이 물씬든다고도 할 수 있어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부분이라 할 수 있겠다. 이 외에 마이크/리모콘 부와 헤드폰 단자부는 동일하게 심플한 원통 모양에 아주 세밀하게 음각이 들어간 디자인 이다. 음각으로 인해 이어폰 탈착시 훌륭한 그립감을 제공한다. 마이크 리모콘부의 경우 원통 디자인이 조금 큰 느낌이며 버튼 조작시마다 좀 아픈느낌이다. 여기에 버튼도 작아서 오작동은 방지가 될지 몰라도 버튼 조작의 어려움을 더하고 있다. 헤드폰 단자의 경우 제품을 받고 몇주간은 알지 못했는데 미묘하게 회사 로고가 새겨져있다.


단선처리는 선이 분기되는 모든 부분에 충분하게 되어있고 실제로도 필자가 실수로 이어폰을 세탁기에 버블 버블...을 했음에도 멀쩡하게 2달이상 사용이 가능하고 있다. 케이스 없이 5달 가까이 가지고 다니고 있으나 제품에 큰 손상이 가지 않고 있다.


전반적으로 심심한 외관이라 볼 수 있겠으나 재질의 느낌을 잘 살린 디자인과 단선처리, 살과 접촉하는 부위에서는 단열성이 강한 소재 그리고 단자의 음각처리등으로 여러면에서 이어폰을 많이 많들어본 사람이 만들었다는 인상은 물론 세심함이 느껴진다.



착용감


일반적으로 커널 이어폰은 커스텀 이어폰을 포함하더라도 누워서 듣거나 귀를배고 자면 아프지 않은 경우는 극소수이다. 그나마 아프지 않은 극소수는 밀착이 되지않는 착용감으로 차음성이 떨어지는 제품들이 많다. 본제품은 착용하고 자더라도 2-3시간 정도는 편안하게 착용이 가능할정도로 착용감이 좋았고 차음성 또한 훌륭했다. 컴플라이팁을 사용할 시에는 착용감과 차음성이 더욱 훌륭해지는 효과를 보았다. 물론 개인마다 귀모양의 차이가 있기는 하지만 분명히 착용감은 무시하고 외관만 생각하여 만든 이어폰이 아닌 것은 분명하다.


음색

*음색 테스트는 총 4개월간 애플 iPhone 5, iPhone 5s, iPad Air 2등의 애플기기와 소니 A15을 주로하여 테스트 하였으며 별도의 에이징은 걸치지 않았습니다.



전반적으로 모든 음역대가 고루 분포해 있고 적절하게 배열이 되있다. 간단하게 모든음역에 충실한 재생이다. 다만 애플계열 기기에서는 곡에 따라서 중저음 대역이 고음을 다소 덥어 버리는 느낌도 있다. 하지만 eQu같은 앱으로 이퀄라이져 조절시 쉽게 음색 변경이 가능하였다.


중/고음

중/고음부는 카랑 카랑까지는 아니지만 선명하게 선이 들어난다. 보컬백킹은 없으면 위에서 말했듯이 애플기기에서는 고음이 밀리기는 하지만 그 고역의 선은 그려지는 편이다. 일부 고음강조이어폰에서 보이는 고음부가 찢어지는 현상은 없었고 부드럽게 초고역대까지 마무래되고 있다.


저음

저음부는 매우 굵고 농도가 진한 느낌으로 다이내믹 드라이버 고유의 힘있는 저음이지만 발란스트 아마쳐의 절제된 사운드를 제공하고 있다. 저음의 양감이 매우 풍부하고 참치 대뱃살과 같은 깊고 농후한 맛이 있다. 


스테이지

스테이지는 체육관의 공간감은 아니지만 답답하지는 않으며 전반적으로 공간을 알맞게 채우는 느낌이다.


전반적인 느낌은 소니의 이어폰같은 따듯하지만 좀더 분석적이고 균형잡힌 사운드를 들려준다. 장시간 피로도 없이 음악 자체를 즐길 수 있는 음색을 가지고 있다.





결론

텔로스의 첫작품은 아직 예판중으로 가격은 미화 300불이라는 높은  가격대에 형성이 되어있다. 착용감 음색등 모든 방면에서 이어폰을 오랜기간 만들어온 장인의 손길의 느껴질 정도로 이어폰의 본능에 충실한 이어폰이다. 이점에서 볼때 구성품만 잘 꾸려진다면 미화 200불까지는 용인할 수 있는 가격이지만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300불은 조금 부담스러운 감이 있다.


필자는 이이어폰 말고도 커스텀 이이폰 그리고 BeO H6등을 소유하고 있는데 지난 4개월간은 매번 음악을 들을때마다 망설임없이 손길이 가던 이어폰이다. 이러한 이유는 정말 아무것도 아니고 이어폰 본능에 충실하기 때문이다. 오래 착용하기 편하고 아무음악이나 충실하게 재현해준다. 거기다가 세탁기 풀코스를 돌고도 멀쩡한 튼실함은. 아무걱정없이 음악에만 집중할 수 있게 해주는 이어폰이라는 것의 반증이다.


300불 조금 부담스러운 가격이다. 디자인도 튀지는 않는다. 하지만 음악은 개인적인 경험이고 그 경험을 충실하게 해줄 수 있다고 볼때 어떻게 보면 큰투자가 아닌지도 모르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WWDC 한국어 번역 생중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안녕하세요 애플 3월 이벤트 생중계 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중계 완료되었습니다. 녹화영상은 아래에서 감상 하실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Broadcast live streaming video on Ustrea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안녕하세요 올해는 오랜만에 3월달에 애플에서 행사를 하는군요~ 이번에도 변함 없이 번역 생중계 예정입니다!

시간은 3/10 화요일 새벽 2시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일전에 아이패드 스타일러스 자작법과 스타일러스 간단 비교 사용기를 올린적이 있을정도로 개인적으로 스타일러스에 관심이 많습니다. 8x년도에 태어났음에도 필기하는 그 맛을(물론 초딩때 글씨연습책은 죽도록 싫었습니다만...) 잊을수가 없어서 입니다.


공부는 손맛입니다 때리는 맛은 아니고...?

근래에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러스 회사중 하나인 아도닛 X(하필이면 이름이 ㅈ ㅗ ㅈ ) 회사의 최신제품 능동형(배터리를 넣어서 얇은 팁으로도 아이패드에 작동이 가능한 스타일러스; 가상 전자필드를 만들어서 손가락을 재현하는)ㅈ ㅗ ㅈ 스크립트를 사용하면서 만족을 했었는데... 아쉽게도 분실을 ㅠㅠ 물론 이제품의 경우 제가 사용하는 앱에서는 Palm rejection(손빼고 펜만 인식)이 지원되지 않아 마침 팔자인가 보다 하고 있다가... 아이패드 에어 2를 사면서 아래제품을 샀습니다. ㅈ ㅗ ㅈ 의 스크립트의 상위버젼과 비교를 해서 샀는데 가격도 싸고 기능은 비슷하고 무엇보다 호감가는 와콤의 인상이 바로 그 이유였습니다.




두둥 인튜오스 크리에이티브 스타일러스 2


본 제품은 1에 비해 팁이 현저히 얇아지고 무엇보다 충전단자가 ㅈ ㅗ ㅈ 제품과 달리 일반 유스비 단자를 사용하고 센스있게 팁도 추가 제공하며 케이스까지 제공하여 분실을 미연에 방지해주고 가격도 싸고 무게도 가볍고 하여간 역시 삼성이 주주로 있는 와컴 우왕굳 하면서 지름신에 홀려서 작년말에.. 퇴근하고 밤늦게 헤롱헤롱해서 가서 이제품을 샀습니다만...(그것도 20분 운전해서 감) 사와서 써보는데 뭔가 필기감도 이상하고 느리고 줄도 잘 안그어지고 내가 예술가 팔자가 아닌가 보다... 그런가 보다 하고 CES가서도 그럭저럭 쓰다가....

어제 그냥 한번 검색을 해보길 아이패드 2에서만 문제가 있나 싶어서 검색을 해보니 와콤 유럽쪽의 게시판 글이 우루르르 나오던군요. 그리고 심지어는 아이패드 에어 2는 결국 호환이 안된다는 결론이 나서 공식 발표까지 나고. 전반적인 평은 추후 소프트웨어로도 수정이 불가한 부분이라는 것 입니다. 하필이면 출시시기도 아이패드 에어2와 비슷해져 버려 테스팅도 못해보고 출시를 하게되었다는 군요.

신의 장난인건지 아이패드 에어2가 나왔을때 제가 흥분한 이유증 하나가 반응성이 높아진 새로운 디지타이져 였습니다. 실제로 기존에 소유하고 있는 스타일러스를 사용해보니(배터리 없는 수동형) 좀 더 부드럽고 하긴 했는데 이게 오히려 덫이 될줄이야... 디지타이져가 바뀌는 바람에 기존에 존재하던 능동형 디지타이져 사실상 다 작동이 불가능(작동은 되나 정상적으로는 불가) 하게 되었다는 것 입니다. 필압 지원만 없는 제품은 잘 작동한다고는 하는데 잘 모르겠습니다.

이외에 본제품에 관해 짧게리뷰를 하자면... 충전이 쉬운반면 전원 스위치가 따로없어서 배터리 관리가 의외로 힘들어 펜을 필요할때 못쓰는 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말았습니다. 

다행히도 산지 몇달이 되었지만 센스있는 총판에서 환불을 해주겠다고 합니다. 요즘들어서 애플 스타일러스 특허가 다시 슬슬 나오기 시작하는데 왠지 몇달내로 애플 스타일러스가 나올거 같기도 하고 하니 일단은 환불하고 조신히 기다려 봐야 겠습니다. 하여간 애플이 이번에 여러회사 물을 먹여 버리는 군요...


결론: 아이패드 에어 2 사신분들은 능동형 스타일러스는 사지 마세욧!


도움이 되셨으면 지긋하게 추천을 눌러주는 센스를 발휘해 봅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사진은 아래 있습니다 ^^ 추천 꾸욱 아시죠?]

1. 오랜만에 10와트 충전기가 동봉되었네요. 
팀쿸아자씨의 숨결이 거칠고 기분나쁘게 느껴지는 부분입닏
배터리 용량이 아이패드 2 시절 수준이라긴 하는데... 그래도 디자인도 안바꿀거면.. 그냥 12와트 넣어주지하는 생각이 듭니다.


2. 화면
퀄리티는 좀 더 써봐야 알겠고. 에어처럼 유리 얇아서 쉽게 멍생깁니다.
그리고 엘지 종특 구라베젤이 좀 보이네요... 이럴꺼 같으면 스페이스 그레이 살걸

화면 반사가 줄긴 줄었네요 뭔가 눈이 덜 피로한 느낌입니다만 사진으로 담기는 힘듭니다. 형광등이 약간 뿌옇게 반사되는 느낌?(전 아이패드는 거울 처럼 또렷하게 반사)

3. 구성품
너무 허전 싸구려 박하사탕이라도 넣어주면 좋겠건만 

4. 파지
에어는 한손파지 하면 손가락이 아팠는데
에어2는 비교적 안정적인 한손 파지가 가능합니다

5. 램 / 성능
2기가인 제품 답게 탭 10개도 꺼뜬히 유지 하는 군요

사파리 빠릿 빠릿 하고요 페이지가 조금 더 빨리 뜨는 느낌입니다. 리얼 레이싱 잠깐 해본 결과... 그래픽 죽이네요

참고로 시피유 성능이 2011년 i7 Macbook pro급입니다... ㄷ ㄷ 

6. 휩니까?

아이패드 에어는 안써봐서 모르겠지만 좀 휠거 같은 느낌도 나네요.. 아이패드 2 시절의

단단함은 없습니다. 전면 유리가 얇아서 그런거 같은데 이건 에어1도 동일해서. 근데 에어1은 애플에서는 단단함 느낌을 강조했었죠 나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드디어 아이패드가 배송준비상태로 바뀌었네요 이번주 내로 도착하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애플 10월 이벤트 생중계 페이지입니다

한국시간 금요일 새벽 2시 시작 예정입니다.



puercaeli is on Mixlr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오리지널 iPod부터 상당히 근래까지 애플은 Wolfson코덱칩을 사용했었습니다. 하지만 근래들어 시러스 칩으로 갈아탔는데요 초기에는 이것때문에 사용자들이 상당히 불만이 많았습니다. 요즘은 그런소리는 별로 안들리는듯 하네요. 


============2007

  • iPhone: WM8758BG 울프슨!

============2008

  • iPhone 3G: WM6180C 울프슨!(변화)

============2009

iPhone 3GS: 칩자체 내장인듯?

============2010

  • iPad: Apple Cirrus Logic 338S0589(변화)
  • iPhone 4: Apple Cirrus Logic 338S0589
===========2011
  • iPad 2: Apple Cirrus Logic 338SC940(변화)
  • iPhone 4S: Apple Cirrus Logic 338S0987(변화)

============2012

  • iPad 3rd Gen: Apple Cirrus Logic 338S0987
  • iPad 4: Apple Cirrus Logic 338S1116(변화)
  • iPhone 5: Apple Cirrus Logic  338S1077(변화)
    • iPod Touch 5th 동일
    • iPad Mini 동일

============2013

  • iPhone 5s : Apple Cirrus Logic  338S120L (변화)
  • iPad Air / iPhone 5c:  Apple Cirrus Logic 338S1116
  • iPad Mini Retina: Apple Cirrus Logic 338S1213 (변화)

============2014

  • iPhone 6 / 6+: Apple Cirrus Logic  338S1201(변화?)
  • iPad Air 2/ iPad Mini Retina 2 - 출시예정

  



터치는 대략 아이폰과 비슷합니다~


자료: iFixit, UbmtechInsight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