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불루투스 코덱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았다 오늘은 불루투스 오디오 코덱에 대해서 좀더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이전글에서도 말했다 싶이 시중에 거의 모든 불루투스 스테레어 기기는 SBC 사용하고 있다.


SBC Codec


MP3 사용하지 않고 구태여 재압축을 해야하는 이유은 무엇일까? 우선 SBC A2DP기기에서 기본적으로 탑재해야 하는 필수 코덱이라는점이다. 둘째로는 불루투스사용목적으로 탑재하는 경우 ... 코덱은 라이센스가 공짜다.


SBC 샘플레이트 48kHz 최대 비트레이트 198 kb/s(모노) 그리고 345 kb/s(스테레오) 지원한다. 비트레이트만 보고 코덱간의 비교를 하는 것은 말이 안될 수도 있으나 320kbps까지는 충분히수용이 가능하다고 있겠다.(실제로 SBC 코덱은 개발자가 MP3 코덱 개발시의 경험을 살려 만들었다고 한다)


Apt-x




최근 삼성과 HTC에서 Apt-x라는 새로운 포맷의 불루투스 오디오 전송 규격을 탑재하기 시작했다.


 Apt-x역사는 의외로 오래되었다.  CSR라는 곳에서 1980년대 개발된 코덱으로 MP3처럼 심리음향적인 압축법이 아니라 time domain ADPCM(Adaptive Delta Pulse Code Modulation)(시간샘플당 이전 샘플된 부분과 변화폭만 기록하여 비트레이트를 줄이는 방식) 이라는 방식을 사용해 압축을 한다.


352kbps로 10-22kHz까지의 대역을 포함 압축해서 전송한다. 개발사에 의하면 56kbps에서 CD와 같은 음질을 구현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한다. 


Apt-x는 Bluetooth 스테레오 오디오 용도 뿐만 아니라 전문 오디오에도 사용될 수 있는 enhanced apt-X, apt-X live 그리고 apt-x lossless 라는 옵션도 제공하고 있다.


AAC - MP4


일부 (특히 애플...) 에서 AAC를 이용한 불루투스 코덱을 지원하고 있다. 하지만 여태까지 AAC를 지원하는 기기가 없는지 알았으나... 검색을 해보니 과거에 일부 거치형/북쉘프 스피커등에서 AAC를 지원하기는 했던것이 확인이 됬다...


그러나!! 작년에 소니에서 발매란 동글형 제품에서 AAC가 지원이 되는 것을 확인했다. 혹시나 해서 이전 제품도 들춰봤으나 SBC만 지원이 되고 있었다. 사실상 이 제품이 AAC 를 지원하는 소형 동글 제품으로는 최초가 아닌가 싶다.



AAC가 지원되는 Sony의 DRC-BTN40. NFC를 통한 손쉬운 커넥션도 지원기기에서는 가능. 이외에도 작년 출시된 소니 제품 대부분이 AAC 를지원.




그러나 2월 6일 현재 iOS 6.0은 지원하지 않는다는 얘기가 있어 확인해보니.. 가능은 한데 노래 변경시 왜곡되는 이상한 효과가 있다고... 6.1로 개선이 됬는지는 아직 확인이 불가했지만 2월 6일 업데이트 된것을 보아서는 6.1에서도... 딱히 개선이 되지 않은듯. 하지만 곧 6.1.1이 나올듯 하니 기대해봐야 겠다...


가격은 그냥 무난한 6000엔대...(한국에서는 이어폰 세트로 11만2천에 판매중이다 ㅠㅠ)


이외에 AAC를 지원하는 제품으로는: DR-BT150NC, DR-BTN200, MDR-1RBT이 있었다...


그리고 뜬금없이 과거 출시 클립폰형 제 DR-BT140Q는 MP3를 지원하는 것을 발견했다....

 


무압축?


불루투스는 압축인데 그러면 비압축은 없는 걸가? 최근 시장에서는 사라진 Kleer 2.4Ghz 사용한 제품과 Apple  Airplay라는 솔루션들이 있다.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마지막날 미팅끝나고 잠깐 들린 소니부스 입니다.

작년보다는 볼게 많았던 ㅎㅎ 소니 넥스에 관심이 생기고 xba에가 이외로 대거 출시되어서 그런지도...

일단 감상은 엔가젯에서 추천했던 3과 4 만 들어봤는데, 둘다 꽉차고 풍성한 음색을 들려주었습니다. 4가 조금더 꽉찬 느낌이 나고요. 소리가 조화를 잘 이루는 어찌보면 웨스톤 같은 느낌이지만 소리가 더 밝았던 것 같습니다. 단 착용감이 좀 않좋네요... 특히 4는 귀뒤로 넘기기도 선 아웃 방향이 좀 애매모호 하고... 돈때문에 걱정하시는 분이라면 유닛 작고 소리 비슷한 3을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2는 못들어봐서... 2도 음색이 같으려나 ㅎㅎ

참고로 소니 기존 이어폰 생각하시고 둥둥 거리는 저음 생각하시믄 안되고.. 요즘 zx시리즈나 모니터링 제품군같은곳에 들려주는 타이트한 통통에 가까운 저음을 들려주었습니다.


거대한 XBA-4 전시물, 은색부분은 알루미뉼 호일로 마무리하는 센스를... ㅎ

십게명을 던지듯이 10개가 넘는 제품군이 갑자기 출시되었지요.... 소비자입장에서는 좋으나 공급사 제작사는 피마르겠더군요...

Xba-3의모습입니다. 옆에 주름이 없고 매끈한 모습입니다.UM1군이 찬조 출연을 해주셨습니다. 그나저나 소니 고급형 헤드폰 단자 부분은 뭔가 아쉬움이 남는 디자인이라는....

대망은 Xba-4의외로 큰사이즈입니다. 다음사진을 보시면 이해가...

홈버튼과 비교해보시면 알겠지만 상다한 사이즈입니다.

집에와서 비교해보니 웨스톤 제품이랑 비슷한 사이즈라는 것이 확인이 되긴 했는데 선 위치등으로 인해 착용감이 착용 안정감이 웨스톤 제품에 비해서는 많이 부족했습니다.

퍼플의 자태를 뽑내고 있는 더블유 시리즈... 카메라도 그냥 달아버리지 하는 생각이 드는 제품입니다.

상당히 얅고 마치 W자를 형상화하는한 모양새 입니다.

보시다시피 사이즈는 액정때문에 꽤 큰편이고요 시간이 없어서 오래 만져보지는 못했지만... ㅎ UI등 구성은 괜찮았습니다. 단 그 앨범 커버를 날아다니는 것처럼 보이게 하는 효과 때문에 좀 버벅 거리기도 하는....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사진: 소코에서 출시예정 드립시럽을 듬뿍친 XBA 시리즈. 뵹헌이형 귀에서 포근히...

잠시 소니의 발란스드 아마츄어(이하 발아현미)시리즈의 출시를 잊고 있던차에 미국 론치 소식이 떳네요.

나름 소니에서 심혈을 기울여 2년여의 기간동안 발란스드 아무츄어 까지 부품까지 만들어가며 제작한 제품이라지요. 특이하게 전 라인업(1,2,3,4)을 동시에 가지고 나왔습니다(심지어 붙투, 노캔, 스포츠 제품까지...). 대부분의 제품의 가격에 20불 정도만 추가하면 아이폰 버젼 구매가 가능하다고 하네요..

감상평은 아래와 같습니다:

XBA1(80불)은 저음 부족 고음만 혼자 뛰어서 가볍고 진하지 못한 소리
XBA2(200불)는 저음부족은 해결하지만 고음의 텍스쳐는 1과 비슷
XBA3(280불)은 저음웅장함은 물론 청명함으로 제일 마음에 들었으며
XBA4(350불)는 저음 드라이버가 추가되어서 논개와 함께 소리가 저음에 바다로 잠수를 탄다고 합니다.

사진: XBA 4 제품.

결론적으로 저는 XBA-3정도만 사보고 싶네요 ㅎㅎ


미국은 CES때 발매 일정을 알려준다는데, 한국은 병헌이 아저씨도 끼고 나오고 하는 거 봐서는 곧 나오지 않을까 하네요.

 출처: http://www.engadget.com/2011/12/16/sonys-xba-balanced-armature-in-ear-headphone-lineup-headed-to-t/

cnt

Posted by puercaeli puercaeli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